글씨크기 크게  글씨크기 작게  기사 메일전송  기사 출력  기사스크랩
 http://www.ypdn.co.kr/news/5641
'5개 신도시 지자체장' 정례화 모임 발족
-지난 4일 여의도에서 모임 갖고 신도시 경쟁력 제고 위해 회동

  2019년 06월 09일 (일) 16:33 오민석 기자ohms1993@  

  정부가 발표한 제3기 신도시인 고양시(이재준 시장), 부천시(장덕천 시장), 남양주시(조광한 시장), 하남시(김상호 시장), 과천시(김종천 시장) 등 5개 지자체장은 지난 4일 저녁 여의도에서 모임을 갖고 신도시 경쟁력 제고와 원주민에 대한 적정 보상 방안 공동대응을 위한 정보 교류 모임을 정례화하기로 했다.

5개 지자체장은 신도시가 서울중심의 단핵구조인 수도권을 다핵구조로 바꾸어 수도권의 경쟁력을 키울 수 있다는 데 의견을 함께 했다.

 

또한, 제3기 신도시는 기존 도시개발과 차별화된 정체성이 확립되어야 하며, 개발계획은 각 지역별 특성이 반영될 수 있도록 사전에 지자체의 의견을 수렴해야 한다는 점, 무엇보다 신도시 개발로 발생되는 개발이익이 지구 내 원주민과 원도심에 집중되어야 한다는 데 뜻을 같이 했다.

 

김상호 하남시장은 "신도시로 지정된 하남교산지구는 오랫동안 주민들이 살아온 곳으로 이 자리에 아파트만 들어오는 개발은 원치 않는다”며 “원주민들이 고향을 지키며 공동체 생활을 계속할 수 있는 정주도시가 되어야 하고, 그러기 위한 대책으로 현시가 보상, 양도세 감면, 대토보상, 이주지 공급확대 등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또한 "주민이 원하는 이주대책을 마련하기 위해 5개 지자체가 정부와 적극 협의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신도시 지자체 협의체 모임은 매월 1회 정기모임을 원칙으로 하고, 실무적인 사항을 논의하기 위해 지자체, 지방도시공사 실무자로 하는 실무협의체도 운영하기로 했다.

 

/오민석 기자ohms1993@


양평농협

하남미소
양평군
양서농협
지평농협
양평지방공사1
경기도교육청
 
  l   회사소개   l   광고안내   l   기사제보   l   개인정보보호정책   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