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씨크기 크게  글씨크기 작게  기사 메일전송  기사 출력  기사스크랩
 http://www.ypdn.co.kr/news/5901
하남, 어린이집 원장 확진, 시 비상체계 돌입
-22일 오늘 검사자 96명 전원 음성 판정, 나머지 4명 오늘중 검사~

  2020년 11월 22일 (일) 13:18 김지연 기자kjy0506@  

하남시 미사동 소재 어린이집 원장이 코로나19 확진 판정(21일)을 받아 하남시 재난안전대책본부가 비상체계에 돌입했다.

시는 해당 어린이집의 원아, 교사 등 총 100명에 대한 전수 검사를 긴급 실시하는 한편, 자가격리조치 및 일대일 전담공무원을 매칭해 밀착 관리에 들어갔다.

 

또한 시는 확진 당일인 지난 21일 오후 6시, 원아 및 교직원 93명, 학부모 7명 등 총 100명 중 96명에 대한 검사를 시행했고, 22일 오늘 오전 96명 전원이 음성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나머지 4명은 오늘 검사를 진행한다.

 

이에 따라, 시 재난안전대책본부(본부장 김상호 시장)는 “접촉자 파악 등 역학조사 결과가 나오기 전이지만, 어린이집이라는 특수성을 감안해 전수조사하기로 결정하고, 긴급히 모든 원아와 교사 등에 대해 검사를 시행했다”며, “검사자 전원이 음성판정을 받았지만 자가격리는 유지, 일대일 전담 공무원을 배치해 밀착 관리를 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어린이집은 현재 방역소독을 마치고 폐쇄 조치됐다. 해당 원장의 감염경로 등은 역학조사 중으로 조사 결과에 따라 추가적인 조치가 취해질 예정이다.

 

/김지연 기자kjy0506@


양평농협
하남미소
양평군
양서농협
지평농협
양평지방공사1
경기도교육청
 
  l   회사소개   l   광고안내   l   기사제보   l   개인정보보호정책   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