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씨크기 크게  글씨크기 작게  기사 메일전송  기사 출력  기사스크랩
 http://www.ypdn.co.kr/news/5933
보건소 직원 확진, 방역 공백 최소화 ‘총력’
-22일 보건소 직원 180명 등 총 193명 코로나 전수조사

  2021년 01월 22일 (금) 15:34 김지연 기자kjy0506@  

하남시는 보건소 직원 1명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확진돼 보건소 직원에 대한 전수검사 및 인력재배치 등 공백 최소화를 위해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고 밝혔다.

22일 시에 따르면, 보건소 과장급 직원이 이날 오전 확진 판정을 받아, 보건소 및 청사 안팎에 대한 방역 소독을 완료했으며, 오후 1시 기준 보건소 직원 180명과 접촉가능성이 있는 시청 직원 13명에 대한 선제적 검체 검사가 진행 중이다. 빠르면, 오후 검사결과가 나올 예정이다.

해당 직원은 가족 감염으로 추정되며 지난 20일 저녁부터 증상이 있어 출근하지 않고 자가격리 중 확진 판정받았다.

 

선별진료소에 출입하거나 코로나19 관련 현장 업무를 담당하지는 않아 대민 접촉은 없었다고 시는 전했다.

 

한편, 경기도 역학조사관의 판단에 따라 보건소 및 미사보건센터의 호흡기클리닉과 선별진료소는 폐쇄 없이 운영한다.

 

/김지연 기자kjy0506@


양평농협

하남미소
양평군
양서농협
지평농협
양평지방공사1
경기도교육청
 
  l   회사소개   l   광고안내   l   기사제보   l   개인정보보호정책   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