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씨크기 크게  글씨크기 작게  기사 메일전송  기사 출력  기사스크랩
 http://www.ypdn.co.kr/news/6151
부처님오신날, 제등행렬·점등식 준비 ‘만전’
-5월1일 개최, 하남시불교사암연합회·하남시, 부처님 오신날 행사 준비

  2022년 04월 25일 (월) 14:56 오민석 기자ohms1993@  

하남시불교사암연합회와 하남시는 다음달 1일 개최 예정인‘제41회 하남시민 화합의 전통문화 제등행렬 및 점등식’을 성공적으로 개최하기 위해 지난 22일 관내 정심사에서 사전 준비회의를 가졌다고 밝혔다. 
[#IMAGE1#
하남시불교사암연합회에서는 매년 부처님 오신날을 전후해 제등행렬을 펼치며 행복한 하남시를 기원하고 있다. 

‘다시 희망이 꽃피는 일상’을 부제로 개최되는 이번 행사에서는 하남 동사지 삼층석탑(보물 제13호)을 재현한 점등식과 제등행렬을 통해 2년 넘게 코로나19로 지친 시민을 위로하고 일상으로의 완전한 회복을 기원하는 자리로 마련된다.

김상호 시장은 “이번 행사는 현존하는 세계 최대 철불 부처님인 하사창동 ‘보물제332호 철조석가여래좌상’ 발굴 111주년을 기억하고, 쇠를 녹여 평화와 공동 번영을 발원했던 고려시대 하남지역 불교 정신이 전쟁으로 고통받는 우크라이나 국민들과 함께하는 마음을 모은다는 데 의미가 있다”며 “부처님의 정신이 이번 제등행렬 및 점등식에 되새겨져 희망과 화합의 장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에 하남시불교사암연합회 회장인 성불사 선광 스님은 “하남시 불교계는 시민과 함께하는 창작등 만들기, 전통한지 공예 등 다양한 문화 활동과 각 사찰의 특수성을 살린 사찰음식체험, 참선명상 등을 통해 지역문화 발달에 기여하고 있다”며 “생명보호의 불교적 실천을 통해 지역의 화합과 부처님의 자비를 널리 알리고 실천하겠다”고 답했다.

한편 이번 행사 중 제등행렬은 다음달 1일 오후 6시 스타필드 앞 국제자매도시공원 주차장을 출발해 황산사거리와 미사지구, 덕풍동, 신장동 등 하남시 일대를 행진한다. 이후 출발지로 돌아와 오후 8시 재현된 동사지 3층 석탑에 점등식을 하게 된다. 

/오민석 기자ohms1993@

관련사진  l 작은 사진을 클릭하시면 큰 사진을 보실수 있습니다.
양평농협

하남미소
양서농협
양평군
지평농협
양평지방공사1
경기도교육청
 
  l   회사소개   l   광고안내   l   기사제보   l   개인정보보호정책   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