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씨크기 크게  글씨크기 작게  기사 메일전송  기사 출력  기사스크랩
 http://www.ypdn.co.kr/news/2368
한강유역환경청 '환경오염행위' 무더기 적발
- 지난 9~10월, 양평군과 합동점검으로 관내 5곳 적발해 과태료 부과..

  2011년 11월 29일 (화) 11:11 김재학 기자dosinwow@naver.com  

한강유역환경청(청장 김형섭, 이하 한강청)은 지난 9~10월 중 환경감시벨트 등 264개소를 해당 지자체와 합동점검을 통해 폐수 무단방류 등 위법행위 43건을 적발(위반율 16.3%) 했다.


한강청은 43건의 위법행위 중 25건에 대해 행정처분을 실시하고 위법행위가 중한 18건에 대해서는 환경감시단으로 하여금 자체 수사토록 할 계획이라고 밝혔다.(환경감시벨트 : 한강 살리기 사업 공사구간 하천 양안 10km 이내)


이번 합동단속은 4대강 상수원의 안정적인 수질관리 차원에서 경기도 11개 시・군 주요 오염원에 대해 실시했으며, 양평군 관내 주요 적발사례는 다음과 같다.


▲지평면 수곡리 Wo넷은 개인하수처리시설 및 방류수수질기준 초과(BOD:137.7㎎/L(기준 20), SS : 208.8㎎/L(기준 20))로 하수도법 제7조 1항을 위반해 150만원의 과태료 처분.

 

▲용문면 화전리 (주)O원은 하수배출시설 및 방지시설 변경신고 미이행(수질 및 수생태계 보전에 관한 법률 제33조 제2항)으로 경고 및 60만원의 과태료 처분.

 

▲양평읍 백안리 J농장은 가축분뇨 처리시설 변경 신고 미이행(가축분뇨의 관리 및 이용에 관한 법률 제11조 제3항)으로 50만원의 과태료 처분.

 

▲지평면 옥현리 J농장은 가축분뇨 배출시설 관리기준 위반(가축분뇨의 관리 및 이용에 관한 법률 제17조 제3항)으로 50만원의 과태료 처분.

 

▲양평읍 도곡리 J농장은 가축분뇨 배출시설 관리기준 위반(가축분뇨의 관리 및 이용에 관한 법률 제17조 제3항)으로 50만원의 과태료 처분.
 

한편, 한강청은 매월 강원도 등 5개 시・도와 합동단속 등 단속을 강화해 위반한 사업장은 엄중조치하고 배출업소 대표자, 환경관리인에 대한 교육․홍보를 강화, 환경관리 취약업소에 대해서는 전문기관과 공동으로 기술지원도 병행할 계획이다.

 

/김재학 기자 dosinwow@naver.com

 

 


양평농협
하남미소
양평군
양서농협
지평농협
양평지방공사1
경기도교육청
 
  l   회사소개   l   광고안내   l   기사제보   l   개인정보보호정책   l